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의도하지 않았는데
낭독을 하다가
숨죽여봄과 맞닥뜨린 상태에서

숨을 코로 내뱉지 않기 위해
엄정 단속을 하면서

한번 최대한으로
숨을 마시지 않은 채를
유지하면서 보게되었다.

처음에는 잠잠하게 유지되던
내면이 이윽고
열이 머리 위로 오르고
심장이 엄청나게 뛰고
그에 따라 몸 전체가 터질듯한
압박감을 느끼는 듯하다.

밖으로 보이는
시야가 점차적으로 시커멓게 흐려지는 것까지
보면서
죽을 때 이런 느낌이겠구나 하는데

그런데 가만보니
몸은 별 문제가 아니다.
몸으로서는
못 견딜만한 고통은 아니었다.

숨죽여봄이 유지되는 동안
가장 극렬하게 반응하는 것은
몸이 아니라
머리통이다.

머리의 뒤통수 깊은 속 중앙부터
뒤통수 전반으로 번지는
대가리가 깨지는 듯한 고통

그것이 문제다.

숨죽여봄을 유지하면서
봄으로
이 두통을 비추면서
주도권을
머리로부터 넘겨받으려고 하는데
이 아픔을
봄이 장악하지 못했다.

머리가 내쉬는
숨 한번만 쉬면
이 두통으로부터
바로 해방될 수 있는
쉬운 방법으로 가려하지


안 가던 길로 가려하지 않았다.

한번 엄청난 전쟁을 치루고
몇 개 글을 낭독하고
다시 도전해보아
머리의 고통을
조복받고 싶었는데

숨죽여봄 자체가 걸리지 않는다.

다시는 하고 싶지 않다고 하는 듯 하다.

생각보다
죽음의 간접체험은 안락했고
격렬한 반응이
몸의 저항이 아니라
머리통의 저항이라는 것을 발견했다는데
의미를 찾으며

15독을 마쳤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흥도에서 백두산, 한라산까지의 거리 + 인체비교 [1] 지정환 2018.09.25 296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513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426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 유종열 2018.03.07 410
1675 인간개벽의 길은 병(암, 치매, 정신병,심혈관질환)을 예방하고 치유하는 만민평등의 제생의세, 인류희망의 길이다. [1] new 이승현 2019.03.23 34
1674 생각의 두 가지 차원 (9권 사랑의 완성; 봄 71) [2] new 박혜옥 2019.03.22 28
1673 형이상학 25회독 [3] update 지수연 2019.03.22 63
1672 9권78쪽중간부분 [2] update 김찬수 2019.03.22 41
1671 종교의 통일; 14.5권에서 (2013년 5월 26일) [4] update 박혜옥 2019.03.22 36
1670 감각의 두가지 측면 -14.5권 내면의 하늘,5/23/2013 [4] update 윤혜남 2019.03.21 35
1669 밖으로 재색명리 추구냐, 안으로 호연지기 추구냐. 성공과 실패의 갈림길. [4] 이승현 2019.03.18 98
1668 (물리학, 형이상학) 원리를 밝혀 체계를 만든 사람, 그 이후 비약적 발전 [2] 이승현 2019.03.18 82
1667 8권 삶의 완성에서; 정성을 들여야 삶의 보람을 맛본다 [7] 박혜옥 2019.03.17 71
1666 봄 50 성리의 완성, 2권 [5] 윤혜남 2019.03.16 59
1665 인간 대평등의 후천시대에 맞지 않는 것들의 몰락 [2] 이승현 2019.03.15 70
1664 봄나라 형이상학-인간개벽 25회독 [6] 이용우 2019.03.15 67
1663 봄나라 홈페이지의 변화하는 모습 [2] 박혜옥 2019.03.14 53
1662 거꾸로 한 공부 [2] 진경혁 2019.03.10 73
1661 봄나라공부의 핵심 <돌아봄의 생활> 실천궁행 [6] 이승현 2019.03.09 104
1660 사람 바라봄. [9] 윤혜남 2019.03.09 87
1659 형이상학 24회독 [10] 지수연 2019.03.07 182
1658 인간계발의 요체, 인류가 나아가야 할 길 [3] 박혜옥 2019.03.06 68
1657 봄나라 수련법의 개요 [2] 박혜옥 2019.03.05 73
1656 형의상학-인간개벽공부 24회 독후감 [6] 이용우 2019.03.04 82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