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유종열 2018.03.20 11:37 조회 수 : 569

그간 선천의 도 닦는 곳에서 

워낙 업장소멸과

카르마를 빌미로 

사람들을

거짓으로 현혹하고

돈을 갈취하는 등의

혹세무민의 장사를

오랫동안 해와서


거기에 대한 반작용으로


봄나라는 

이치와 수행

본질과 현상에 대한

언급 이외의 


귀신 업장이나

전생의 까르마 

의통등에 대해서는

언급을 회피하고 있지만


영적인 스승의 

학인에 대한 

업장소멸의 능력은

가장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할 덕목이고 

봄나라에도 

그 공부가 분명히 있습니다.


이치를 알려주고

수행방법을 가이드하는 것이

전부가 절대로 아닙니다. 


남의 업장을 확인하고 비추어

소멸시킬 정도로

내 자신이 재색명리의 유혹을

완벽히 통과하여야 하고,

남의 업장을 

내 몸으로

감당할 수 있어야 합니다.


자기의 업장

카르마가 완전히 소멸되고 

남의 업장까지 소멸시킬 수 있어야

남에 대한 가이드가 가능합니다.


그러므로

봄나라가이드로

서원을 세우신 분들은

반드시

선생님과 일대일 대화를 통해

왜 자신이 경제적으로 불안한지

왜 자신이 병이 들고

왜 사람에 대한

원망이 자꾸 들고 일어나는지

세상에 대한 불평불만,


그외 존재하는

자기의 욕망과 야망 전부를

반드시 털어놓아야 합니다.


세상살면서 

누구에게도 단 한번도 

말하지 않은 내 속내를

그 자리를 통해

선생님에게 털어놓아야 합니다.


그 모든 욕구불만과

욕망과 야망은

전생부터 감추고 쌓아놓은 것입니다. 


이것을 털어놓기가 어렵기에

진실에는 용기가 필요하다는

말을 하는 것입니다.


영적인 능력이

증득되지 못한 상태에서

남을 가이드하는 것은

남의 인생길에

참견하는 것에 불과합니다.


봄나라 책에 그 부분이

수시로 언급되어 있지만

공부를 진지하게 받아들이지 않아

상식적이고 일반적인 정도로

읽고 지나쳤을 것입니다.


저는 책읽기 낭독과

몸돌아봄 이전에

업장소멸을 통한

깨달음의 시도를

선생님과 수시로 하였습니다.


그래서 그 부분이 

봄나라에도 존재한다는 것을 

분명히 알고 있습니다.


그 결과가

지금 공부에 매진할 수 있는

원동력이기도 합니다. 


짧은 기간에

원혜님께서 선생님이

일부러 감추고있는

그 부분을 감지하여

다행입니다. 


말 잘하고

글 잘쓰고 

본질의 구조를 잘 묘사하여

설명하고 하는 그것이

영적인 능력의 전부가 아닙니다.


그 외의 것이

분명히 있습니다.


공부가

그것이 다 인 줄 아는 것같아

속으로 안타깝기만 한 것이 있었는데

원혜님 덕분에

홈페이지를 통해

밝힐 수 있어 다행입니다.


원혜님의 사랑이

봄나라에 차고 넘칩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흥도에서 백두산, 한라산까지의 거리 + 인체비교 [1] 지정환 2018.09.25 474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872
»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569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 유종열 2018.03.07 568
1732 득음(得音)의 시대를 여는 ebook [3] new 이승현 2019.05.25 21
1731 중심자리 잡기; 녹취 91 부분 [2] new 박혜옥 2019.05.24 16
1730 책(book)과 ebook 의 차이 [5] new 이승현 2019.05.23 44
1729 천명( 天命): 녹취 93 부분 [5] update 박혜옥 2019.05.22 41
1728 봄나라의 도는 과학이다: 녹취 92 부분 [2] update 박혜옥 2019.05.22 28
1727 형의상학 30회독 [12] update 이용우 2019.05.22 97
1726 집중력: 녹취 94 부분 [4] 박혜옥 2019.05.21 38
1725 형이상학 30회독 [6] updatefile 지수연 2019.05.21 89
1724 정신의 비닐하우스 : 녹취 95 부분 [3] 박혜옥 2019.05.20 43
1723 어떻게 하여야 부동(不動)이 되는가? 16권 봄68 [2] 윤혜남 2019.05.20 39
1722 음양의 기운으로 조화를 부리는 조화옹 : 녹취 96 부분 [2] 박혜옥 2019.05.19 35
1721 문화대혁명(文化大革命) [5] update 이승현 2019.05.18 82
1720 여성의 낙태에 관하여; 녹취 97 부분 [2] 박혜옥 2019.05.18 37
1719 정신은 음기운과 양기운의 중심이다;녹취 98 부분 [3] 박혜옥 2019.05.17 33
1718 형이상학 29회독 [3] 지수연 2019.05.17 60
1717 자연성과 인성; 녹취 99부분 [3] 박혜옥 2019.05.16 43
1716 5G 시대, 안과 밖이 동시적인, 시청각교재를 통한 깨달음의 길 [4] update 이승현 2019.05.16 61
1715 당신은 지금 어느 지점을 가고 있는가? 1.2합권 봄 83에서 [2] 윤혜남 2019.05.15 23
1714 도인에 있어서 삶과 죽음의 선택 ;녹취 100 부분 [5] 박혜옥 2019.05.15 36
1713 형이상학 28회독 [5] 지수연 2019.05.15 62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