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제 생각에 저 분들이라면

한번 봄 나라 공부에 인도해도 좋겠다고 생각하여

"한번 깨어나 살자꾸나" 2권을

별도로 주문 하였습니다.


 집 사람과  저 보다도 가까운 사이인데

집 사람에게 의논도 없이

두 보살님을 생각하여 책을 주문하였는데

그 중 한분이 집 사람에게 전화를 하여

제가 모르게 하려던 계획이

수포로 돌아갔습니다.


 그것은 그리 중요한 것이 아니고

책을 선물받은 두 사람들이

과연 책을 잘 읽어줄지?

읽고 난후

봄 나라를 찾아 줄지가 궁금한

저의 관심사입니다.


 인연따라

열매를 맺으리라 생각합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흥도에서 백두산, 한라산까지의 거리 + 인체비교 [1] 지정환 2018.09.25 177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399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327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 유종열 2018.03.07 307
» 주문한 책이 오늘 잘 도착했습니다. [8] HughYoon(윤효중) 2018.03.14 61
890 무심의 눈과 귀, 낭독대회 8일, 8권 [1] 윤혜남 2018.03.14 41
889 몸 돌아봄이 좋아 안 할 수 없어 합니다. [2] 이승현 2018.03.14 69
888 낭독대회 8일차 [1] 정정원 2018.03.14 37
887 골프 매니아 [1] HughYoon(윤효중) 2018.03.14 62
886 녹취; 낭독대회 8일째에서 [7] 박혜옥 2018.03.14 88
885 가입 인사 드립니다 청주 이계남 [10] 이계남 2018.03.14 103
884 낭독대회 8일차 - [2] 지수연 2018.03.14 55
883 가입인사 올립니다,안녕하세요 [11] 김난숙 2018.03.13 97
882 태양의 탄생 봄나라 [4] 이영미 2018.03.13 69
881 낭독대회 6일차 [2] 정정원 2018.03.13 36
880 몸 돌아봄의 시행 착오. HughYoon(윤효중) 2018.03.13 56
879 허공의 주인, 낭독대회 7일, 7권 [5] 윤혜남 2018.03.13 53
878 유심, 무심의 공부와 삶 (원혜님을 뵙고) [8] 이승현 2018.03.13 95
877 낭독대회 녹취 (6일차 3/4에서) [4] 박혜옥 2018.03.12 57
876 낭독대회 7일차 - [3] 지수연 2018.03.12 68
875 봄나의 증득을 읽고 [3] 이영미 2018.03.12 52
874 영안, 눈을 뜨는 법 (봄공부의 순서와 집이요약 ) - 제1회 낭독대회녹음. [3] 이승현 2018.03.12 122
873 위대한 사람이 되는, 인존시대를 여는 돈화문(敦化門)혁명의 시작 [1] 이승현 2018.03.12 38
872 돌아봄의 빛이 본태양, 낭독대회 6일차,6권 [5] 윤혜남 2018.03.12 48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