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공부과정에서 나온 기록

녹취) 광대무량(廣大無量)

김대영 2018.04.10 00:28 조회 수 : 31

"정신세계가 어떱니까? 크기가?

광대무량(廣大無量)하지?

한문으로 된 말이지만

광대무량이란 말이 감잡기 좋은 말이야

넓고 커

그래가지고 헤아릴수가 없을 정도야 !"


광대무량 글자에는 아무것도 없으나
정신을 보면서
대조해 보면
딱 맞는 말씀입니다.

넓고

그래가지고 헤아릴수가 없을 정도야 !


광대무량!

정신을 보고
정신에서 나온 말임을 보니
말이 참 살아있습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 [12] 이승현 2018.03.25 153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165
532 似以非(사이비)들이 판을 치는 세상 뒤집어 엎는 수 밖에는 없다. [2] 이순례(봄봄봄) 2018.05.05 36
531 <살림 정보> 새 차 구입 계획이 있으신 분에게 드리는 팁 HughYoon(윤효중) 2018.05.05 34
530 우주는 공놀이 하지, 사람을 공으로 만들려고. 참말씀 May 1,2018 [1] 윤혜남 2018.05.04 33
529 영적으로 보면 내가 부모를 창조한 것입니다. 9권 [5] 윤혜남 2018.05.04 52
528 하늘은 자기가 타고난 잠재력을 실현시키는 사람을 적극 밀어준다. 이순례(봄봄봄) 2018.05.04 38
527 사주팔자를 뜯어 고치는 일 (아는 것이 힘이다.) [11] 이순례(봄봄봄) 2018.05.03 71
526 겉으로는 젊은이들이 강해 보여도 속으로는 아주 허전하게 살고 있다. 6권에서 말씀, June 28 ,2017 [10] 윤혜남 2018.05.03 73
525 자기가 자기를 만나야 우주의 섭리가 이루어진다. [2] 이순례(봄봄봄) 2018.05.03 43
524 사랑의 파장을 일으키려면 [1] 이순례(봄봄봄) 2018.05.02 55
523 봄나는 어떻게 삶을 창조하고 운행하는가 봄 59 토론과 탁마 [8] HughYoon(윤효중) 2018.05.02 83
522 숨죽어봄 [4] 이계남 2018.05.01 55
521 생일이라고 파티하고 그것 다 쓰레기야. 7권에서 말씀 [8] 윤혜남 2018.05.01 57
520 마음은 60조 세포로 이루어진 몸의 반영. [4] 이순례(봄봄봄) 2018.05.01 46
519 볍씨와 하단전 [7] 김난숙 2018.05.01 56
518 본연의 자기는 희로애락에 끌리지 않는 초월자 (만물의 영장) [6] 이순례(봄봄봄) 2018.05.01 42
517 공부하는 이유는 내면적으로 벌을 받지 않고 살기 위함이다. 8권 [7] 윤혜남 2018.04.30 50
516 팔만장경이 이렇게 말 생각 행동에 깨어있음, 3가지로 압축된다, 9권에서 말씀, july,2017 [5] 윤혜남 2018.04.30 42
515 고요를 늘봄 [6] 이순례(봄봄봄) 2018.04.30 76
514 알에서 깨어난 어린애의 걸음마와 말공부 [3] 김난숙 2018.04.29 44
513 정직하고 진실해야 그게 보이거든, 책읽고 늘봄한다고 되나? [8] 이순례(봄봄봄) 2018.04.29 5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