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공부과정에서 나온 기록


 "나는 봄의 힘으로 산다." 중  오늘 읽으려고 책장을 넘기니

나온 제목이 "일심이라야 꿈에 빠지지 않는다." 이어서

나는 스스로 미소를 금치 못 하였다.


 왜냐하면 어젯 밤에 잘 꾸지도 않던 꿈을 꾸었기 때문이다.

집 사람과 늦은 아침 식사를 하며....


 집 사람에게 내가 "우스운 얘기 해 줄까?"

하고 물으니 귀를 종끗한다.

당연히 우스운 얘기를 마다할 사람은 많지 않다.


 나는 말을 이어 나간다.

"내가 요즘 무슨 공부 한다는 것....

그것이 내 몸의 움직임을 돌아 보고...

또 마음의 움직임을 돌아 보는 것인데....."


 집 사람은 내 말에 조금 귀를 기울인다.

내가 말을 이어 나갔다.

" 어젯 밤에 내가 글쎄 잘 안 꾸던 

꿈을 꾸었는데..."


 "무슨 꿈?"

" 웃지마."

잠시 뜸을 들였다.


" 내가 글쎄 꿈에 어느 아름다운 여인을 만나 

사랑을 나누었다오."


.............................

.............................


한참만에 집 사람 입에서 나온 말 

" 아이 꿈 얘기  말하지 말고 복권이나 살것을."

?????


"꿈에 빨려들지 않으려면 

어떻게 하여야 하는가?

오직 봄 

그냥 봄

온통 봄으로

일심을 만들어야 한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 [12] 이승현 2018.03.25 142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7] 유종열 2018.03.20 145
479 욕심과 본심 평화순례(봄봄) 2018.04.14 14
478 에고가 해체 되도록 하려면 평화순례(봄봄) 2018.04.14 21
477 물질은 본래 존재하지 않는다. 평화순례(봄봄) 2018.04.14 19
476 기분 나쁨에 놀아나지 말고 기분 좋음을 이끌어내어야 평화순례(봄봄) 2018.04.14 17
475 세 개의 하늘 평화순례(봄봄) 2018.04.14 14
474 침묵을 信하라 평화순례(봄봄) 2018.04.14 15
473 녹취; 숨죽여봄 03-2; 정신차리는 법 [3] 박혜옥 2018.04.14 44
» 봄 94 일심이라야 꿈에 빠지지 않는다. [2] HughYoon(윤효중) 2018.04.14 34
471 대도는 유불선(儒佛仙) 삼도가 합해져야 한다고 그랬는데 , 원아님 말씀, 2014 May 11 [9] 윤혜남 2018.04.13 74
470 안녕하세요 [15] 김명화 2018.04.13 83
469 봄나라의 윤리도덕은... [4] 평화순례(봄봄) 2018.04.13 40
468 자존심에 메달리는 사람은... [4] 평화순례(봄봄) 2018.04.13 35
467 아부는 에고의 교묘한 술수 [6] 평화순례(봄봄) 2018.04.13 61
466 한심하고 슬프고 통탄할 일이다. 평화순례(봄봄) 2018.04.13 22
465 분열은 음란성이며 거짓이요 환상이다. 평화순례(봄봄) 2018.04.13 16
464 에고는 동물성이고 귀신성이다. 평화순례(봄봄) 2018.04.13 22
463 봄의 세 가지 미학 평화순례(봄봄) 2018.04.13 20
462 하늘의 뜻 [1] 이계남 2018.04.13 33
461 봄이 조물주 [2] 평화순례(봄봄) 2018.04.13 21
460 반복이 진보의 발전이다. 평화순례(봄봄) 2018.04.13 1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