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원아님의 메세지

보는자

주관(主觀)과

보이는 자

객관(客觀)의 문제는


근본적으로

자기 자신이 좌뇌본위, 유심(有心)본위로서

생각의 이원성(二元性), 이분법(二分法)으로


자기가 자기 자신의 몸을 돌아볼 때도

자기 자신의 마음(心)이 보는 자가 되어서

주관이 되고

자기의 몸(身)이라는 객관으로

나누어지는

심신(心身)의 분열현상(分裂現象)입니다.


그것은 마치 눈병이 나서

물체가 둘로 보이는 현상에 비유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현상은

자기가 자기를 볼 때나

자기가 남을 볼 때나

다 같이 통용되고 있다고 할 것입니다.


이러한 현상을 고치고 치유하기 위해서

보는 자인 자기의 생각이나 마음이

보이는 자인 몸의 거동을

스스로 돌아봄하므로서


보는 자기와 보이는 자기라고 하는

둘의 사이에

실지로 간격이 없음을 보고 깨달아

주객이분(主客二分)이 아니고

주객일체(主客一體)임을 보고 깨달아


분열(分裂)된 몸과 마음을

합일(合一)된 몸과 마음으로

바로잡아

고치고 치유(治癒)하여

일심무심(一心無心)의 경지인

본심(本心), 천심(天心)을 회복하여


보는자가 따로 있다는 생각으로

일관하여 사는

소아(小我), 이고(ego)로서

만인의 만인에 대한 투쟁의 사회

선악이분법으로 사는 세상을 종식하여


자유 평화 행복의

세상을 이룩하는

정신(精神)의 개벽(開闢)을 단행하여

지상낙원(地上樂園)을 건설하고 누려야 할

차제(次第)와 사명(使命)이 있다고 할 것입니다.


심신(心身)이 둘로 나누어진

주객이분(主客二分)의 상태에서 사는 사람을

소아본위(小我本位)의 중생이라고 한다면


심신(心身)이 합일(合一)된 인간

깨달은 인간이 되면

주관도 없고 객관도 없어서

보는 자가 따로 없는

무아(無我)의 인간

무심(無心)의 인간

대아본위(大我本位)의 인간이 되니


자기와의 싸움도 끝나고

남들과의 싸움도 끝난 사람이 되니

덜되고 못된 사람이

비로서 된 사람

온전한 사람으로

업그레이드(upgrade)가 되는 것입니다.


이러한 경지가 되면

천존(天尊) 지존(地尊)의 시대를 넘어

인존(人尊)의 시대를  열었다고 할 것입니다.


우리의 육신(肉身)을 보면


목위의 머리 부분이

생각을 내는

마음(心)이라고 한다면


목 아래부분을

심페기능인

가슴과

소화흡수와

비뇨기관과

생식기관인

배를

합쳐서

몸(身)이라고 부르는 데


심신(心身)이 둘로 갈라져있는 것이 아니라

목에서 하나로 통합되어 있는 것이므로


심신(心身)이 둘(2)이 아니라는 점에서 

하나(1)라고 할 수 있으며 

심신(心身)이 따로 따로가 아니라는 점에서

심신(心身)이 따로 없다(0)라고

말하게 되는 것입니다.


단박에 알면 좋지만

책을 순서대로 읽어가면서

생활 가운데

돌아봄의 생활을

실천궁행(實踐躬行)하노라면


이슬비에 옷젖듯이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성리(性理)를 깨쳐

번거로운 말이

훤하게  뚫릴 날이 올것입니다.


과거 현재 미래라고 하는

시간성으로 말하면

생각이 일어남은

시간성이 있어야

가능하기에


현상계에서는 시간성이 있지만

절대계(絶對界,本質界)에서는  

시간성이 없는 지라


과거도 없으며 미래도 없으며

오직 존재하는 것은

하나의 절대공간인

<지금여기>만 존재하므로


과거니 미래라는

허구적(虛構的)인 꿈의 공간에서 깨어나

번뇌망상(煩惱妄想)을 피우지 않고

무시무종(無始無終)한

영원(永遠)의 삶을 누리며

살 수 있는 것입니다.


무아(無我) 무심(無心)의 경지가 되면


자기를 볼 때도

주객이 일체가 되어

과거나 미래라는

허구의 공간을 만들지 않아

번뇌망상을 일으키지 않고


자연을 볼 때도

주객일체(主客一體)

물아일체(物我一體)의 선경(仙境)을

실지실견(實地實見)하게 되는 것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곳 한반도에서 후천개벽의 대도가 일어나는 까닭? [9] 2018.09.21 405
공지 적폐청산(積弊淸算)을 자기 공부에 적용하십시다. [5] 2018.09.03 293
공지 죽어야 크게 살아난다는 사실을 스스로 자증해봅시다. [25] 2018.08.31 478
공지 [영상]경주 불국사 석굴암 수련회 (18년8월4-5일) [13] 2018.08.07 457
공지 봄나라(bomnara)에서 본 불국사(佛國寺)와 석굴암(石窟庵) [5] 2018.07.17 615
33 돈화문(敦化門)을 여는 방법 [8] 2018.03.12 280
32 돌아봄의 빛이 본태양의 빛이니 당장 돌아봄으로 눈을 떠봅시다. [9] 2018.03.11 248
31 [영상] 안희정님은 이(理)와 기(氣)를 갖춘 양족존(兩足尊)이 되어야 [2] 2018.03.10 225
30 돌아봄하는 법 [8] 2018.03.09 266
29 안희정님은 이(理)와 기(氣)를 갖춘 양족존(兩足尊)이 되어야 [7] 2018.03.09 355
28 마음(心, mind)에서 정신(精神, spirit)으로 [3] 2018.03.08 251
27 우리 몸에 있어서의 풍수(風水)란 무엇인가? [4] 2018.03.06 271
26 정월 대보름날 아침 산책길 소묘(素描) [2] 2018.03.02 168
25 창덕궁(昌德宮) 대문(大門)인 돈화문(敦化門)을 여는 제 1회 봄나라 책 낭독대회가 다가왔습니다. [3] 2018.03.02 191
24 일원상(一圓相) [4] 2018.03.02 309
» 보는자 주관과 보이는 자 객관의 문제, 봄에 대한 총정리 [4] 유종열 2018.02.28 292
22 수륙만리 떠나보내는 원지수님 이따금씩 읽어보셔요 [8] 2018.02.21 194
21 고국에 돌아오니 [2] 2018.02.14 192
20 아이슬란드 통신 마지막회 [13] 2018.02.13 253
19 신간소개 - 싸우지 않고 사는 사람 저자 원아 유종열 선생 2018.02.12 62
18 신간소개 - 한번 깨어나 살자꾸나! 저자 원아 유종열 선생 낭독 2018.02.12 63
17 아이슬란드 통신(여덟번째) [2] 2018.02.12 103
16 아이슬란드 통신(일곱번째) [3] 2018.02.10 120
15 아이슬란드 통신(여섯번째) [3] file 2018.02.09 151
14 아이슬란드통신(다섯번째) [6] file 2018.02.08 14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