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원아님의 메세지

봄 169. 제 3의 눈, 감각의 눈 뜨기

유종열 2019.01.09 23:41 조회 수 : 349


얼굴에 있는

두 개의 눈은


외면의 

물질을 보는

육체의 눈

이라면


제 3의 눈은

먼저 

온몸의 

신경 계통으로


자기의 

전체적인 

몸 놀림을


즉시적으로 

감각하여


알아차림으로,


상술(詳述)하면


눈깜박임,


목돌림(좌우, 상하),


왼팔, 오른 팔 

놀림

왼손, 오른손 

놀림


왼 손가락 

놀림

오른 손가락 

놀림


허리 구부리기

허리 젖히기


허리 

왼쪽으로 

돌리기


허리 

오른 쪽으로 

돌리기


앉았다가 

일어서는 

다리 동작


걸어가는 

다리 동작


뛰어가는 

다리 동작을


신경 계통으로

감각의 눈으로


보고 

알아차리기를


통 털어


제 3의 눈


또는


감각의 눈

이라고 

할 것입니다.


또한


머리와 

가슴에서 

일어나는


과거에 대한 

기억이나


미래에 대한 

추리로


일어나는


그림자인 

생각이나


파동인 

감정(희노애락)이


일어나는 

즉시


내적인 감각

신경 계통으로

감지하는 것을 

일러


감각의 눈으로 

본다고 

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몸과 마음이 

합작으로 하는 

동작이 있는 바


입으로 말하는 

동작이 

그것으로


말을 하려면


먼저 

하단전에서 


숨죽인 상태에서


머리에서 

일어나는 

생각을


언어로 

연결 시키려면


가슴의 

폐장에서 

바람을 

내뿜음으로서


목소리와 

혓소리와 

콧소리가 


어우러져야


발음이 

이루어지므로


소리는


마음과 몸의 

합작으로 

이루어지므로


자기가 하는 

말소리를


자기 귀로 

들으면서 

말할 수 있는


득음(得音)의 

경지가 되면


숨쉬고, 

생각하고, 

말하고, 

행동하는


일체의 

삶의 동작을 


보고 

알아차리는


감각의 눈을 

떴다고 

할 것입니다.


육안은 

외부 

지향적이므로


원심력(遠心力)이라면


감각의 눈은 

내부

지향적이므로


구심력(求心力)인지라


감각의 눈을 

떠서


숨 쉬고 

생각하고 

말하고 

행동함에


깨어 살게 

되면


중심이 잡혀

가고(go) 

안 가고(stop)를


자유자재 하는


의지력을 

구사할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그리하여

몸 안의 

신경 계통이 

활성화되어


영안(靈眼)이 

떠지고 


몸밖의 

천지만물을 

보는


육안(肉眼)이 

떠져


안과 밖의 

공간이 

하나로 

터지면


내 머리 

안의 


가이없는 

하늘에


우주만유가 

다 

들어와 


담기니


천지만물이 

내 안에 

포용됨에


사람인 

내가 


천지의 주인임을 

깨달아


내외명철(內外明徹)

하니


진짜 

대통령이며 

재벌인


우주의 

주인임을 

깨달아


인간개벽 

완성하니


우주의 섭리

완성인 

것입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봄 90. 이곳 한반도에서 후천개벽의 대도가 일어나는 까닭? [9] [7] 유종열 2018.09.21 1172
공지 봄 82. 적폐청산(積弊淸算)을 자기 공부에 적용하십시다. [5] [7] 유종열 2018.09.03 773
공지 봄 81. 죽어야 크게 살아난다는 사실을 스스로 자증해봅시다. [25] [7] 유종열 2018.08.31 1162
공지 [영상]경주 불국사 석굴암 수련회 (18년8월4-5일) [14] 지수연 2018.08.07 715
공지 봄 67. 봄나라(bomnara)에서 본 불국사(佛國寺)와 석굴암(石窟庵) [6] [7] 유종열 2018.07.17 1293
공지 봄 10. 돌아봄하는 법 [8] 유종열 2018.03.09 390
256 봄 67. 봄나라(bomnara)에서 본 불국사(佛國寺)와 석굴암(石窟庵) [6] [7] file 유종열 2018.07.17 1293
255 봄 90. 이곳 한반도에서 후천개벽의 대도가 일어나는 까닭? [9] [7] file 유종열 2018.09.21 1172
254 봄 81. 죽어야 크게 살아난다는 사실을 스스로 자증해봅시다. [25] [7] 유종열 2018.08.31 1162
253 봄 82. 적폐청산(積弊淸算)을 자기 공부에 적용하십시다. [5] [7] 유종열 2018.09.03 773
252 봄 107. 일월오봉도(日月五峯圖)의 의미(意味) [6] file 유종열 2018.10.16 764
251 [영상]경주 불국사 석굴암 수련회 (18년8월4-5일) [14] 지수연 2018.08.07 715
250 봄 92. 밀양아리랑과 봄나라 [6] 유종열 2018.09.24 697
249 봄 156. 숨을 죽이고 살아가는 정중동(靜中動)의 이치대로 살아가는 후천개벽을 다 같이 열어갑시다. [6] 유종열 2018.12.21 687
248 봄 18. <지금 여기>에 바로 들어가 보는 법 [17] [1] 유종열 2018.03.19 643
247 봄 45. 한 오백년 살아볼까~ [16] [3] 유종열 2018.06.08 620
246 봄 115. 한자(漢字)의 한, 하나, 일(一) 자(字)의 이치(理致)와 활용(活用) [22] 유종열 2018.10.27 618
245 봄 77. 대원정각(大圓正覺)이란? [12] file 유종열 2018.08.23 607
244 봄 43. 후천의 정신개벽을 위한 견성(見性) 양성(養性) 솔성지도(率性之道)에 대한 총정리 [9] 유종열 2018.06.02 605
243 봄 61. 걷기 돌아봄>에서 내면의 중심에 점을 찍고 내면의 하늘 여는 법 [12] 유종열 2018.07.08 604
242 봄 41. 정신개벽(精神開闢)의 선구자적(先驅者的)인 일꾼이 되려면 [15] 유종열 2018.05.21 598
241 봄 23. 자연성인 형이상학과 과학성인 형이하학의 연결고리 [17] 유종열 2018.04.14 581
240 봄 101. 길 도(道) 말할 도(道), 도(道)라는 한자(漢字)를 풀어봄 [10] 유종열 2018.10.03 574
239 봄 39. 봄나라 2018년 공부와 일에 대한 비젼 [20] 유종열 2018.05.18 558
238 봄 57. 봄나라 로고(logo)를 통한 인간개벽(人間開闢)의 길 [6] file 유종열 2018.06.25 557
237 봄 25. 따라지 <쫓을 종(從)>의 신세가 되지않고 삶의 주인공이 되려면 [17] 유종열 2018.04.17 55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