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9월 25일 팟케스트

링크로 듣기

http://www.podbbang.com/ch/8242?e=22723153



9월 25일 팟케스트

다운로드해서 듣기

http://file.ssenhosting.com/data1/knu1234/1809251419.mp3



2018년 9월 25일

월드오피스텔 봄나라에

하늘에 일원상

슈퍼문이 떴습니다.


제가 아무리 휴대폰으로 둥근 달을 찍으려고 해도

달빛이 삐쭉 튀어나와 재대로 안 나오더니


선생님이

선생님 휴대폰으로

하늘에 일원상,

슈퍼문을 직접 찍으니

일원상, 슈퍼문이 둥글게

잘 나왔습니다.


선생님이 찍자마자

바로 

구름사이로 들어간 달이

신기하기만 합니다.



일원상, 슈퍼문, 대보름달.JPG



어두운 밤을

비춰주는

둥근 보름달..


마치

저 둥근 달빛이

어두운 지구를 따라다니면서 비춰주듯이


캄캄한 자기

몸과 마음을 비춰주는


눈부시지않는

명암일색의 빛


돌아봄의 빛,

영성의 빛

본태양의 빛과 같습니다.


하늘에 두둥실

떠오른

참으로 둥근 보름달..

눈부시지 않는

은은한 달빛을

한참 보고 있노라니


마음도

고요해지고

편안해지고

왠지 둥굴어지고

은은한 감흥이 올라옵니다.


선생님은

일원상도.


깨달음을 이야기 하며

필묵으로

화선지에

둥글게

그려 놓는 것은

참으로

멋이 없다고 하십니다.


저렇게

하늘에 떠있는

살아있는 일원상


밤하늘에

휘엉청

둥글고

은은한

그 본체의 모습을


살아 있는

일원상 모습으로

생생하게 감상하도록

우리에게 보여줍니다.


저도

과거에

벽에 걸린

금색으로 색칠한

둥근 일원상 앞에

두손 모아

기도를 드릴때도

벽에 걸린 금칠한

일원상 보고

별다른 감흥은 없었는데



저 둥근 달을 보니

그 은은한

명암일색의

달빛을 보니


선생님과 함께

선생님께 이치를

듣고 보니


참으로

생생한 감흥이 있고, 정감이 있고

진정한 일원상이

아닐 수 없었습니다.


왜그렇게


정월대보름,

추석처럼


둥근 대보름달을

뜰 때를

우리 한민족은

우리 조상님들은

명절로 삼으셨는지..


아리랑처럼

후손들에게

노래로 만들어

도를 부촉하듯이


저 하늘의

살아있는

일원상을 보며


은은한 영성의 빛으로

날 좀 보소

자기를 비추는

돌아봄 하라고

그리고

둥근사람이 되라고


후손들을 위해

명절로

만들어 놓은

道의 부촉 같습니다.



그러나

아리랑도 그렇고

명절에 뜨는

밤하늘에 대보름달도 그렇고


이치가

확연히 밝혀지지 않아서

무의식적으로

아리랑을 부르고 듣고

무의식적으로

명절 대보름달을 보았습니다.


선생님께서

이치를 밝혀주시니


이것이야 말로

진정한 일원상

슈퍼문인줄 알겠습니다. 


2018년 9월 25일

봄나라 센터에

하늘에

일원상, 슈퍼문이 떳습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흥도에서 백두산, 한라산까지의 거리 + 인체비교 [1] 지정환 2018.09.25 84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302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253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 유종열 2018.03.07 232
1488 봄 공부 박원순 2018.09.26 63
» (팟케스트) 밀양아리랑과 봄나라, 9월25일 봄나라센터서울하늘에 슈퍼문 일원상이 뜨다. [6] file 이승현 2018.09.25 109
1486 어려운 책은 더이상 필요없다, 형이상학 6독 [3] 윤혜남 2018.09.24 56
1485 (팟케스트) 9월 23일 아리랑으로 모든이치가 풀리다, 다섯손가락과 도통의 경로 [2] 이승현 2018.09.23 81
1484 형이상학 (죽음과의 화해, 인간개벽의 길) 12회독 [4] 지수연 2018.09.23 66
1483 촌음(寸陰)을 아껴, 형이상학 5독 [4] 윤혜남 2018.09.22 64
1482 (팟케스트) 9월 21일 힐링교정반 이곳 한반도에서 후천개벽의 대도가 일어납니다, 아라리가 났네 [6] 이승현 2018.09.21 105
1481 (팟케스트) 9월 20일 낭독양성반 / 형이상학의 골자, 머리(심)와 몸(신), 남과 북이 하나 되는 이치 [1] 이승현 2018.09.20 77
1480 형이상학 (죽음과의 화해, 인간개벽의 길) 11회독 [5] 지수연 2018.09.20 85
1479 깊이가 도타와 돈화문(敦化門), 형이상학 4회독 [2] 윤혜남 2018.09.20 52
1478 귀머거리 신세를 면해야지, 형이상학 3회독 [2] 윤혜남 2018.09.19 76
1477 2018년 9월 18일 한반도 상공 구름에 비친 평화의 상징, 일원상 [6] 이승현 2018.09.18 160
1476 형이상학 (죽음과의 화해, 인간개벽의 길) 10회독 [6] 지수연 2018.09.18 105
1475 4. 대원정각(大圓正覺) 해설 강의, 8/26/2018 [2] 윤혜남 2018.09.18 47
1474 3. 대원정각(大圓正覺) 해설 강의, 8/26/2018 [2] 윤혜남 2018.09.18 45
1473 교학이 완성되어야 수행이 시작된다; 9권 사랑의 완성 [1] 박혜옥 2018.09.18 43
1472 14권 숨죽여봄 1독 [1] 이창석 2018.09.16 79
1471 정성을 들여야 삶의 보람을 맛본다; 8권 <삶의 완성>을 읽고 [1] 박혜옥 2018.09.15 47
1470 형이상학 (죽음과의 화해, 인간개벽의 길) 9회독 [2] 지수연 2018.09.15 143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