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원아님의 메세지

섬은 사방 팔방이 물로 둘러싸여 고립되어

홀로 외로이 존재하는 외딴 섬으로서

그것은 마치 에고라고 하는 소아가

항상 느끼는 것이 심심하고 외로워서

못살겠다는 푸념이 나오는 것과 같습니다.


그 까닭은 

에고에 갖혀 남들과 소통을 하지 못하기 때문에

고립된 섬과 같은 신세를 면치 못하여

불통의 장본이 되어 자기도 괴롭고

함께 있는 사람들에게도 답답함을 주니

공부인들은 무엇보다 이러한 불통의 병을

스스로 고치려는 옵션을 걸어 자기의 버르장머리를

뜯어 고쳐 자기의 운명을 뜯어고쳐야 합니다.


남들과 다정하게 소통을 하지 못하고 벙어리가 되어

불통하는 사람은  섬도(島)가 되고

언제 어디서 누구와도 만남에 안부를 건넬 줄 알고

자기를 털어놓고 고백을 하는 사람은 소통할 줄 아는

사람으로

길도(道)의 차원이라고 할 것입니다.


인간관계를 원활하게 하는 것이야말로  가장 중요한

첫번째 가는 도의 실천사항이 되어야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곳 한반도에서 후천개벽의 대도가 일어나는 까닭? [9] 2018.09.21 451
공지 적폐청산(積弊淸算)을 자기 공부에 적용하십시다. [5] 2018.09.03 319
공지 죽어야 크게 살아난다는 사실을 스스로 자증해봅시다. [25] 2018.08.31 518
공지 [영상]경주 불국사 석굴암 수련회 (18년8월4-5일) [13] 2018.08.07 468
공지 봄나라(bomnara)에서 본 불국사(佛國寺)와 석굴암(石窟庵) [5] 2018.07.17 651
109 생사라고 하는 꿈에서 깨어나 거듭나야 ,<지금여기>라는 열반락을 누립니다. [4] 2018.09.12 240
108 낭독(朗讀)과 양성(養性) [6] 2018.09.08 217
107 적폐청산(積弊淸算)을 통한 힐링(healing)과 교정(矯正) [4] 2018.09.08 199
106 적폐청산(積弊淸算)을 자기 공부에 적용하십시다. [5] 2018.09.03 319
105 죽어야 크게 살아난다는 사실을 스스로 자증해봅시다. [25] 2018.08.31 518
» 섬도(島)와 길도(道), 불통(不通)과 소통(疏通) [3] 유종열 2018.08.29 210
103 정신이 나갔나 들었나? [3] 2018.08.28 331
102 숨죽여 봄을 통하여 생사의 이치를 깨달아봄 [6] 2018.08.25 310
101 대원정각(大圓正覺)이란? [12] file 2018.08.23 481
100 철천지 원수인 죽음과 화해하면 삶의 활기가 살아납니다. [6] 2018.08.18 330
99 [영상]경주 불국사 석굴암 수련회 (18년8월4-5일) [13] 2018.08.07 468
98 원수가 은인이다 라는 명제는 머리가 개벽되었느냐 아니냐의 시금석(試金石)입니다. [3] 2018.08.04 359
97 목숨의 호흡에서 생명의 호흡으로 바톤 터치되기 까지의 과정에 대한 자세한 해명 [4] 2018.08.01 316
96 숨죽여봄이 소원성취 만사형통으로 통하는 길목입니다. [3] 2018.07.30 318
95 숨죽여봄으로 깨달아 제도하기 [3] 2018.07.28 290
94 숨죽여봄이라는 현상이 나에게 일어나는 진정한 의미 [4] 2018.07.21 382
93 진정한 충효(忠孝)란 무엇을 말하나요? [7] 2018.07.21 348
92 천수천안(千手千眼) 관자재보살(觀自在菩薩)의 경지란? [5] 2018.07.19 308
91 천당극락(天堂極樂) 가는 길(道) 안내 [2] 2018.07.19 235
90 봄나라(bomnara)에서 본 불국사(佛國寺)와 석굴암(石窟庵) [5] file 2018.07.17 65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