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고정관념 타파에 대하여

홍동심 2018.08.08 22:13 조회 수 : 97

나는 항상 나 자신이 말도 잘 못하고

글도 잘못쓴다고 스스로 단정짓고

스스로를 비하하면서

끝없이 자신에게 폭력을 휘둘렀습니다.


글쓰는 데에도 자신이 없어서 

체험기 한번 제대로 써보지 못하고

"나는 아무것도 못해 " 라면서 언제나

앞으로 당당히 나서지 못하고

뒷전에서 기가죽어 살아왔습니다.


그러면서도 무엇이 잘못된 것인 줄도 몰랐습니다.

그저 그렇게 생겨먹었다고 치부하면서

벗어날 줄도 몰랐습니다.


오늘 드디어 

그 원인을 알았습니다.

센터에서 선생님께 그 말씀을 드리던중

그것이 세상사람들의 틀에 끼워 맞추어서

만들어진 고정관념을 나에게 둘러씌운것임을...


글이란 남들에게 잘 보여주기위해

미사여구를 늘어놓는 것이 잘 쓰는것이 아니고

진실한 말, 진실한 글이

잘쓰는 글이라는 말씀을 듣는 순간

나 자신이 얼마나 터무니 없는 생각,

고정관념들로 나를 채우고

나 자신을 힘들고 아프게 해왔는지를 

알았습니다.


나를 가득채우고 있는

너무나 많은

쓸데없는

고정관념들이 더 이상

나를 고통스럽게 만들지 않도록

모든 고정관념을 타파하기 위해

분골쇄신 낭독에 전념 하겠습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249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224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 유종열 2018.03.07 195
1500 봄나라 봄님들에게 new 지정환 2018.08.17 2
1499 봄나라에서 본 석굴암의 의미, 녹취3 new 윤혜남 2018.08.16 29
1498 봄나라에서 본 불국사의 의미, 녹취 2 new 윤혜남 2018.08.16 22
1497 봄나라에서 본 불국사와 석굴암의 의미 -녹취1 new 윤혜남 2018.08.16 20
1496 머리가 언제나 비어진 상태, 14.5권 상(上) new 윤혜남 2018.08.16 33
1495 지 눈깔 지가 찔렀네 [2] new 홍동심 2018.08.15 62
1494 우뇌의 감각계발, 8권 참말씀 [4] update 윤혜남 2018.08.13 122
1493 숨죽여봄 [2] 김명화 2018.08.11 94
1492 사람을 동물과 동일 시 하는 세기말 현상과 만물의 영장 초인의 모습 [2] 이승현 2018.08.11 88
1491 책읽기 낭독 체험기 [6] 최영화 2018.08.11 139
1490 공부할 찬스가 오면 탁 잡아채야해. 8권 참말씀 [1] 윤혜남 2018.08.10 72
1489 어마어마한 공부다, 8권 참말씀 [2] 윤혜남 2018.08.09 101
» 고정관념 타파에 대하여 [6] 홍동심 2018.08.08 97
1487 답은 지금 여기에 [4] 이신숙 2018.08.08 73
1486 우리 인간의 몸 안에 임재(臨在)해 있는 본태양의 주인, 15권 [2] 윤혜남 2018.08.08 51
1485 숨죽여봄 들숨날숨, 재색명리 (머리개벽) [1] 이승현 2018.08.08 71
1484 숨죽여봄 들숨 날숨 [2] 홍동심 2018.08.07 74
1483 석굴암을 가다 3 [3] 이영미 2018.08.06 115
1482 불국사 바르게 보기 2 이영미 2018.08.06 65
1481 불국사 석굴암의 수련회 1 이영미 2018.08.06 67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