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짜증난다.

화나.


에고가 강해서 나온다.

아이들 같아.

자기 말이 항상 옳다고해.

그게 애기라.

자기 말과 표정 행동 글로 다 나오지.

아직 공부가 콱 멀었어.


공부가 되면 그런소리가 안나와.


이 애기를  벌어먹이고 잠 재우고해나가면서

커 나가는거라.


이 몸 써먹고는 자기가 못가지고 가잖아?

내버리고 가잖아?

물질계로 환원되지.


지금은 이 몸을 애지중지 하지만 썩어 나가 자빠지면 냄새나고 갔다 버리지.

사흘만 있으면 물질이니 금방 썩어버리지.

사흘장을 치루잖아.

 

정신이 몸에 들어야 가치가 있지.

정신이 나가면 귀신이야.


그걸 모르고 평생

자기 이득을 위해  

생각을 위해 

사상을 위해 

이데올로기를 위해

국가나 개인이나 싸움하며 논쟁하지.

밥먹고 하는 짓이 다 그런거야.


이 공부를 3개월 지속적으로 하면

자기 행동이 보이고 자기 귀로 자기 소리를 듣는다.

20세 전에 해야한다.

공부가 되면 어떤 일을 해도 다 잘 해내게 된다.


1-2 시간 쭉 앉아서 책읽기 하면 된다.

몸과 마음의 조복을 받는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245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221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 유종열 2018.03.07 193
1494 우뇌의 감각계발, 8권 참말씀 [2] update 윤혜남 2018.08.13 73
1493 숨죽여봄 [2] 김명화 2018.08.11 88
1492 사람을 동물과 동일 시 하는 세기말 현상과 만물의 영장 초인의 모습 [2] 이승현 2018.08.11 79
1491 책읽기 낭독 체험기 [6] 최영화 2018.08.11 120
1490 공부할 찬스가 오면 탁 잡아채야해. 8권 참말씀 [1] 윤혜남 2018.08.10 67
1489 어마어마한 공부다, 8권 참말씀 [2] 윤혜남 2018.08.09 98
1488 고정관념 타파에 대하여 [6] 홍동심 2018.08.08 95
1487 답은 지금 여기에 [4] 이신숙 2018.08.08 70
1486 우리 인간의 몸 안에 임재(臨在)해 있는 본태양의 주인, 15권 [2] 윤혜남 2018.08.08 49
1485 숨죽여봄 들숨날숨, 재색명리 (머리개벽) [1] 이승현 2018.08.08 70
1484 숨죽여봄 들숨 날숨 [2] 홍동심 2018.08.07 73
1483 석굴암을 가다 3 [3] 이영미 2018.08.06 115
1482 불국사 바르게 보기 2 이영미 2018.08.06 64
1481 불국사 석굴암의 수련회 1 이영미 2018.08.06 67
1480 원수가 은인. 두뇌개벽의 잣대 이승현 2018.08.03 88
» 정신이 나가면 귀신이야. 8권 참말씀, 2010,May 윤혜남 2018.08.02 46
1478 지금여기 [4] 이영미 2018.08.02 159
1477 14권 숨죽여봄(본태양, 금강불괴신으로 진화, 유위에서 무위로의 호흡) [2] 이승현 2018.08.01 94
1476 불국사 석굴암의 수련회를 앞두고 [3] 이영미 2018.07.31 77
1475 성리가 완벽히 서야 무너지지 않는다, 8권 참말씀, 2010 Jan [2] 윤혜남 2018.07.30 59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