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봄책 15권을 읽으면서.......

암록색 바탕에 흰 글씨체


펼쳐들고 챽을 읽기 시작만 하여도


우선 마음이 편안하고 

아늑하여 달 밝은 밤길을


사유와 사색을 하며

걸어가는 듯...


..함을 .

온통 몸과 맘으로  보고 느껴집니다.


봄 45

어째서 미워하는 사람이 

한 사람도 없는 경지가 가능 한가?.


읽고 또 읽으면서...


책속의 활자들이 

낱낱이 보석처럼 반짝이며


나의  내면으로 파고 들어

돌아봄으로

들여다 볼 수있는 눈을 뜨게함에

무한의 감사함을 느낌니다.


내가 평생을  살아오면서 ****


 그  누구도  미워 하는

 

마음 보가 전혀 없었던

인연이 있어


지금 봄나라를 만날 수 있는

축복이 된 것 같아 


스승님과****


봄 나라와 인연의 길 안내를 하여 주시고


도반으로 함께 동참하여 주셨던


모든 봄님들에게 감사 함을 올림니다..


이제

정신이 들어

깨여 사는 사람으로

앉으나 서나 자나깨나

오직 

책을 읽고 

동영상의 말씀을 듣고 

체험기를 쓰면서.....

.

***슘 죽여봄. 숨 쉬여봄.***

***가만히 있어봄..***

***싸우지 않고 사는 사람.***

***1권에서 18권까지***

맴맴돌이를 하다보면......

늘 처음처럼......


지금 

매순간을

하루를

천년처럼


우주만유를 

앉고 선 자리에서 유람을 하며

안락하고 여유로운 한가를 누리는

축복으로


온 우주를 향하여 감사함을 올림니다.


늘 봄 . 오직 맘 몸 봄.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흥도에서 백두산, 한라산까지의 거리 + 인체비교 [1] 지정환 2018.09.25 177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398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326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 유종열 2018.03.07 307
1631 형의상학19회독을 마치고 친구에게 쓴편지 [15] update 이용우 2019.01.17 137
1630 참공부하였습니다 [4] 김찬수 2019.01.13 92
1629 11권 <깨달음의 완성>에서; 제로(0) 하나(1) 둘(2), 수행과 깨달음 [2] 박혜옥 2019.01.13 63
1628 형이상학 20회독 [5] 지수연 2019.01.10 123
1627 10권 <정신의 개벽>에서; 의식의 혁명과 진공 [4] 박혜옥 2019.01.09 60
1626 마음이 개운함니다 [7] 김찬수 2019.01.09 144
1625 돈수(頓修)와 점수(漸修), 숨죽여봄과 봄나라책 낭독수행 [3] 이승현 2019.01.06 93
1624 형이상학 19회독 [7] 지수연 2019.01.06 148
1623 9권 <사랑의 완성>에서 [6] 박혜옥 2019.01.05 113
1622 형이상학(形而上學)이 나와 인류의 근본문제해결임을 믿고 나아감. [1] 이승현 2019.01.05 46
1621 오른손 검지가 거머쥔 왼손 안으로 뚫고 들어간 형국, 8월 불국사 기행을 보고 [4] 윤혜남 2019.01.04 83
1620 아픔을 감각하기 [6] 이신숙 2019.01.02 84
1619 2018년 마지막 날, 법흥사(法興寺)에서 형이상학(形而上學)의 법흥(法興)을 느끼다. [14] 이승현 2019.01.01 144
1618 6권 <태양의 탄생 봄나라>에서 [4] 박혜옥 2018.12.29 90
1617 제 10권 봄 43 단전에 주하여야 봄의 능력이 나옵니다. [5] 이신숙 2018.12.27 109
1616 숨죽여봄 녹취에서; 정신차리는 법 (03-2, 복습) [10] 박혜옥 2018.12.27 122
1615 인간개발 자아완성을 통한 자유민주주의 확립의 길 [2] 김순임 2018.12.25 63
1614 숨죽이고 살아야 새롭게 태어난다 [9] 이용우 2018.12.25 115
1613 숨죽여봄 녹취에서; 무심(無心)이 되려면 (05-1, 복습) [11] 박혜옥 2018.12.25 94
1612 어떻게 살 것인가?, ? 물음표가 풀리다. [2] 이승현 2018.12.23 101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