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공부과정에서 나온 기록

허무감, 공허감 때문에 우리가 공부하지?


왜 생기나? 


천하와 바꾸지 못할 몸을 잃어버린 까닭이야.


귀신으로 사니 가슴이 미어진다...원인을 몰라!


가득 차 영육쌍전(靈肉雙全)하면 허무나 공허가 없어진다.


육체를 항상 감각하면 육체를 찾은 거야.


그런 후 

육체 안에 있는 정신을 찾지.(실존이 본질에 앞선다)


잃어버린 몸찾는 것-봄나라의 위대함이야.


어느 도판에서 몸을 이야기 했나? 

몸과 마음이 동시에 존재하는데, 

항시 분열이 되어 살고 있는 줄을 몰라.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 [12] 이승현 2018.03.25 169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184
580 순한 눈 & 숨죽여봄 14권 낭독 中 말씀 , 2017, Nov [4] 윤혜남 2018.05.23 37
579 딱 지금여기의 나의 경지만큼만 책이 보이고 열린다. 14권 [8] 윤혜남 2018.05.23 56
578 기독교 빨갱이가 봄나라 공부를 하면서 ...... [4] 이순례(봄봄봄) 2018.05.23 74
577 삶의 완성 봄 44 소유와 무소유 [3] 박원순 2018.05.23 39
576 좌뇌를 마음, 우뇌를 정신으로 18권에서 획기적으로 썼다. 9권 낭독 中 말씀, 2017, AUG [3] 윤혜남 2018.05.23 44
575 삶의 완성 봄15 이목이 총명한 사람 [4] 박원순 2018.05.22 61
574 새로운 촬영장비를 구입하였습니다. [6] file 이창석 2018.05.22 73
573 정신이 몸을 안아주고 몸에서 시선을 떼지 않고, 11권 낭독 中말씀 2017, June 윤혜남 2018.05.21 25
572 태양의 탄생 봄나라. [3] 김순임 2018.05.20 52
» 귀신으로 사니 가슴이 미어진다...원인을 몰라! 2014년 March 15권 낭독에서 말씀 [2] 윤혜남 2018.05.20 58
570 솔성지도의 요체 (이사무애,사사무애가 되어...) [2] 이순례(봄봄봄) 2018.05.20 62
569 동영상 촬영장비 준비과정 공유 [3] file 이창석 2018.05.19 77
568 김명화님 체험기 [3] 이승현 2018.05.19 73
567 현실의 문제를 해결하는 지혜와 기백이 있으려면.... [2] 이순례(봄봄봄) 2018.05.19 55
566 일심과 무심은 따로 존재하는게 아니라 동전의 양면. [2] 이순례(봄봄봄) 2018.05.19 34
565 무거운 돌, 13권 [3] 윤혜남 2018.05.18 41
564 자신을 빼고는 죄와 벌을 줄 사람이 이 세상엔 없다. 5권에서 말씀, 2017, June [3] 윤혜남 2018.05.18 47
563 봄나의 증득 [9] 김순임 2018.05.18 69
562 과거의 선악과 율법에 구속되지 않는 자유롭고 진실한 창조적인 삶 [7] 이순례(봄봄봄) 2018.05.18 55
561 영상 작업에 대해 [8] 지수연 2018.05.18 8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