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허리를 90도로 똑바로 피는 것.


이것이 제일 중요한 것이다.

바른자세 한문으로 말하면 바를 정(正)

正이란, 하나 일(一)  그칠지(止)


하나란 정신.

정신을 차린다.

정신이 몸과 마음을 거느리고 다스리고 부리고 쓴다.

몸과 마음을 다 감각한다.


그러므로 정신을 차리는 것이 바를 정자라.

정신이 차려져야 몸이 하라는대로 안딸려가지.

제대로 앉아버리면 정신차린 것이야.

다 완성된 거야.

이것이 도자리야.

이것만 되면,

천가지 만가지 일상생활에 다 적용된다.

몸에 들어간 힘이 빠지고 최소로 에너지가 절감되면서

자기의 몸병 마음병을 바로잡는다.


누구나 다 되게 되어있어.

정신 없는 사람은 없으니까.


부처님상을 봐.

다 결가부좌로 보여줘.

성리고 뭐고 아무 것도 몰라도 똑바로 앉아있으면

정신이 몸과 마음을 거느리고 다 살려.


허리를 똑바로 부동하게 앉아서 심장소리를 잘 들어봐.

콘디션이 안좋으면 심장이 벌떡대잖아?

듣다가보면 점차적으로 미약하게 뛰고

빨리 뛰던 것이 천천히 뛰고

나중에는 의식하기 힘들게 미세하게 뛰지.

무한하고 영원한 에너지 정신력이 작동된다.


이렇게 몸병을 고쳐.

요 능력을 잊어버려서 못써먹어.

고요하고 또렷해져 정신력이 가동된다.

최고로 편안한 자리고 지복(至福)을 누린다.


우리책 하나도 몰라도 된다.


이것이 인류가 발견한 한법이야.

일상생활에서 이걸 길들여라.


앉아 있는 모습에서 정신차린 사람인지 아닌지 대번 알아버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흥도에서 백두산, 한라산까지의 거리 + 인체비교 [1] 지정환 2018.09.25 177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398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326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 유종열 2018.03.07 307
1211 혼자서도 공부 할 수 있는 상도(常道)의 시대, 봄나라의 비전 (사이버학교와 낭독방) 이승현 2018.05.17 70
1210 영상장비문제, 후천시대 말배워 사유와 사색으로 진입하게 하는 새로운 영상제작 [43] 이승현 2018.05.17 257
1209 나는 봄의 힘으로 산다. [9] 김순임 2018.05.16 69
1208 다시 한 번 느낀, 힘을 기르는 걷기돌아봄의 중요성. [1] 이승현 2018.05.16 180
1207 청설모 다람쥐 길들이기 HughYoon(윤효중) 2018.05.16 66
1206 봄공부는 아는게 아니라 깨달음의 공부 [2] 이승현 2018.05.16 77
1205 좌우의 대립이 무너진 시점에서 위아래까지 [8] 지수연 2018.05.15 114
» 앉아 있는 모습에서 정신차린 사람인지 아닌지 대번 알아버려. 7권 말씀 [2] 윤혜남 2018.05.14 50
1203 선생님 새 글이 나오고 나서 무언가 기운이 크게 바뀌었다. [1] 이승현 2018.05.14 62
1202 걷기와 지금 여기..... [7] HughYoon(윤효중) 2018.05.14 90
1201 봄나라 사이버 학교 비젼 [10] 이승현 2018.05.13 89
1200 한번깨어나 살자꾸나 봄 61 스승과 제자 [6] 이영미 2018.05.13 77
1199 뭔가 보면 좋아, 왜 좋은지도 몰라, 공부하면 그렇게 되는거지. 10권 참말씀 녹취 by 박혜옥님 [5] 윤혜남 2018.05.13 53
1198 후천의 5행은 나의 삶과 직접 연결된다. 12권 [2] 윤혜남 2018.05.13 43
1197 체험기 [11] 김순임 2018.05.13 107
1196 7권 1독 [1] 이창석 2018.05.13 46
1195 5월 13일은 미국은 어머니날입니다. [2] HughYoon(윤효중) 2018.05.12 45
1194 병원생활을 잘 버티게 했던 선생님 낭독CD [3] 이승현 2018.05.12 66
1193 우뇌본위가 한단계 높은 의식수준이야. 깨달음이지. 이걸 안하고 딴 짓만 해. 11권에서 말씀 [5] 윤혜남 2018.05.12 55
1192 스승의 날 [2] 김난숙 2018.05.11 51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