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몸은 지금여기에 있다.

몸은 감각할 때 존재한다.


몸에 대한 존재감은

부분적이고 가변적이어서

존재하지만 HOLOGRAM과 같이 존재한다.


이것은 몸이 실체가 없음을 말해줍니다.

내 몸이라는 구획이 사라지면서

무한한 허공 이라는 존재감이 옵니다.


텅 빈 가운데 고요하고 화안한

감각자체가 드러납니다.


사람은 몸이고

몸은 텅 빈 하늘입니다.


인내천(人乃天)입니다.

진공묘유(眞空妙有)입니다.


*10권 나온 몸에 대한 구절들을 모아보았다.

주인=온 몸의 세포

종=좌뇌의 세포


몸이 주인이요, 마음은 한 일부이다.

몸에 대한 개념정리를 해도 해도 모자란다.
이번에는 10권이 제일 어렵게 다가온다.

사유(思惟)와 사색(思索)으로 넘어가면서,
반복해서 내 소리 들으면서 낭독하는 수밖에.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253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225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 유종열 2018.03.07 197
1248 무심은 깨닫지 못해서가 아니고 거부하기 때문입니다. [1] 최은자 2018.05.07 35
1247 하여튼 자기 몸병 고칠수 있는 실력만 얻으면 오케이다, 10권 꿈에서 깨는 법, 녹취 by 박혜옥님 [4] 윤혜남 2018.05.07 44
1246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 체험기 [12] 김대영 2018.05.07 111
1245 5권 낭독했습니다 [2] 이창석 2018.05.07 46
1244 봄 60 '공동 작업중 부동심 견지하기' 에서 [2] HughYoon(윤효중) 2018.05.07 36
» 몸이 실체가 없음을 말해줍니다. 10권 [5] 윤혜남 2018.05.07 55
1242 무심행[無心行] 최은자 2018.05.06 22
1241 죽어야 크게 살아납니다 최은자 2018.05.06 16
1240 숨을 죽여 보면 견성 양성 솔성이 이루어집니다 [1] 최은자 2018.05.06 17
1239 하단전을 늘봄의 성리 최은자 2018.05.06 7
1238 동[動]할 때 몸을 늘봄 최은자 2018.05.06 12
1237 귀를 열어 온갖 들려오는 소리를 숨죽여 듣고 있으면...... [5] HughYoon(윤효중) 2018.05.06 77
1236 정신력 계발은 평생하여도 다 못하는 판인데, 공부를 중단시켜. 7권 참말씀 [4] 윤혜남 2018.05.05 68
1235 <살림 정보> 새 차 구입 계획이 있으신 분에게 드리는 팁 HughYoon(윤효중) 2018.05.05 35
1234 정[靜]할때 몸을 늘봄 [1] 최은자 2018.05.05 27
1233 몸이 우주의 중심입니다. 최은자 2018.05.05 17
1232 심신일여[心身一如] [1] 최은자 2018.05.05 61
1231 창조와 답습 [2] 최은자 2018.05.05 24
1230 백지장도 맞들면 낫다 최은자 2018.05.05 9
1229 우주는 공놀이 하지, 사람을 공으로 만들려고. 참말씀 May 1,2018 [1] 윤혜남 2018.05.04 34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