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돌아봄

권선희 2018.04.16 07:14 조회 수 : 91

                                                 시간성이 없는

                                                 거리감이없는

                                                 진공의 허공성으로

                                                 

                                                 본질의  본태양의 빛으로

                                                 파장과 파동의

                                                 율려의 소리로

                                                

                                                 돌아봄 으로

                                                 봄나라 낭독방의 소리가

                                                 언제나 울려 퍼져나가기를

                                                 두손 모아 기도드립니다.


                                                 하나(1)도 없는 진공(0)의

                                                 자연성으로

                                                 봄나라가

                                                 우뚝 설수있도록

                                                 연마하는

                                                 봄나라가 되어야겠습니다


                                                 선생님 감사합니다!

                                                 봄님들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흥도에서 백두산, 한라산까지의 거리 + 인체비교 [1] 지정환 2018.09.25 177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399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327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 유종열 2018.03.07 307
1131 믿음의 기독교, 깨달음의 불교의 완성, 안락과 쾌락 [2] 이승현 2018.04.20 73
1130 선각자와 1대1 만남으로 공부가 시작된다. 2017/6/22 4권에서 말씀 [5] 윤혜남 2018.04.20 66
1129 이것이 믿음이다 [2] 이문석 2018.04.20 64
1128 내 고향에서 쉬어본다 [8] 김난숙 2018.04.20 78
1127 내 것이 되기 위해 거쳐야될 일 [8] 김난숙 2018.04.19 83
1126 진정한 인간 [6] 김난숙 2018.04.19 63
1125 에고가 숨이 죽고 자유의지 반납해야 대아가 바통터치 [9] 이승현 2018.04.19 77
1124 내면의 하늘보기 본심 평상심 광대무량 [3] 이문석 2018.04.19 47
1123 본질의 질량과 물질의 질량 [3] 이창석 2018.04.19 52
1122 김명화님 체험기 [1] 이승현 2018.04.19 69
1121 집중, 진실, 실력, 실증 [11] 이승현 2018.04.19 93
1120 you tube 로 귀머거리들이 듣게 되어있는 시대가 왔다. 6권에서, 2017,June [10] 윤혜남 2018.04.18 78
1119 도(道)란게 뭐 성리(性理)를 알고 그런게 아니야, 눈을 떠서 기쁘게 사는거야. 참말씀에서 ,2010,june [10] 윤혜남 2018.04.18 83
1118 난 용이다. [3] 이승현 2018.04.17 65
1117 제 3의 눈 인당(=봄)을 열기위해, 5권을 읽고 [9] 윤혜남 2018.04.17 117
1116 봄130 햇빛 달빛 눈빛 [2] 이문석 2018.04.17 113
1115 자연성인 형이상학과 과학성인 형이하학의 연결고리 [3] 이창석 2018.04.17 66
1114 출장 중에 모텔에서 책 읽기, 시청자가 아닌 문화의 주체 [3] 이승현 2018.04.16 73
1113 죽음애 즈음하여(천도문) [3] 이문석 2018.04.16 77
» 돌아봄 [5] 권선희 2018.04.16 91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