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체험기

돌아봄

권선희 2018.04.16 07:14 조회 수 : 86

                                                 시간성이 없는

                                                 거리감이없는

                                                 진공의 허공성으로

                                                 

                                                 본질의  본태양의 빛으로

                                                 파장과 파동의

                                                 율려의 소리로

                                                

                                                 돌아봄 으로

                                                 봄나라 낭독방의 소리가

                                                 언제나 울려 퍼져나가기를

                                                 두손 모아 기도드립니다.


                                                 하나(1)도 없는 진공(0)의

                                                 자연성으로

                                                 봄나라가

                                                 우뚝 설수있도록

                                                 연마하는

                                                 봄나라가 되어야겠습니다


                                                 선생님 감사합니다!

                                                 봄님들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 유종열 2018.03.07 134
766 네 가지 발성기관이 뒷받침되어 나오는 소리 최은자 2018.04.18 36
765 득음의 경지 최은자 2018.04.18 30
764 소리의 강약 완급과 고저장단 최은자 2018.04.18 25
763 난 용이다. [3] 이승현 2018.04.17 62
762 봄130 햇빛 달빛 눈빛 [2] 이문석 2018.04.17 94
761 자연성인 형이상학과 과학성인 형이하학의 연결고리 [3] 이창석 2018.04.17 61
760 출장 중에 모텔에서 책 읽기, 시청자가 아닌 문화의 주체 [3] 이승현 2018.04.16 69
759 죽음애 즈음하여(천도문) [3] 이문석 2018.04.16 73
758 감각 계발을 위한 봄나라 책읽기 낭독 [1] 최은자 2018.04.16 60
» 돌아봄 [5] 권선희 2018.04.16 86
756 진공성(眞空性) [9] 김대영 2018.04.16 89
755 허공성과 진공성의 차이 [3] 이창석 2018.04.16 49
754 선생님 말씀과 글을 타고 안으로 가는 트레킹 [3] 이승현 2018.04.16 51
753 소리의 평등성과 차별성 최은자 2018.04.15 24
752 고운 소리를 냅시다 최은자 2018.04.15 31
751 낭독이 인간계발 자아완성의 핵심입니다 [2] 최은자 2018.04.15 33
750 눈이 밝아져야 글자를 틀리지 않고 정확히 읽을 수 있습니다. [1] 최은자 2018.04.15 26
749 귀가 밝아져야 제 소리를 뜯어 고칠 수 있습니다 [1] 최은자 2018.04.15 22
748 묵독은 해오에 그치지만 낭독은 증득에 이릅니다 [2] 최은자 2018.04.15 19
747 낭독은 작곡가 가수 청중을 겸하는 1인3역입니다 [1] 최은자 2018.04.15 18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