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공부과정에서 나온 기록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

이승현 2018.03.25 20:38 조회 수 : 179



2018년 3월 25일

1차 낭독대회 마지막 날


원아선생님

이순례, 이상란, 안정란, 이문석, 이재휴, 이계남, 김난숙, 윤순기, 박원순

이성문, 김남철, 이영미, 이승현, 정정원, 김순임, 권선희, 윤혜남, 이창석, 김대영


20명의 봄님들 참여로

1차 낭독대회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되었습니다.

뜨거운

열혈봄님들의 참여로

낭독방이 미어터졌습니다.!!


미국에서

원혜님이 오셔서

제 1회 낭독대회로

한국에 봄님들의 공부 열정에 

불을 붙여 주셨습니다.


1차 낭독대회는

3월 6일 " 한 번 깨어나 살자꾸나"로 시작하여 

마지막 날

2018년 3월 25일

18권 "싸우지 않고 사는 사람"을 다 읽고


참여하신 봄님들의

낭독소리가 바뀌시고

낭독의 참맛을 보신

20명 모든 봄님들이

이 공부의 열기를 이어받아..


자발적으로

향후

어떻게 이 낭독공부를

이어 갈지

봄님들의

의견이 모아 졌으며


선생님께서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

이라는

이름을 붙여 주셨습니다.


몰입문화,

천박한 문화로

병들어 가는

나와 이세상을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으로


건강한 신체에

건전한 정신의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으로


나를 구하고

가족을 구하고

인류를 구할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이


2018년 3월 25일

천하에 선포되었습니다.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은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15권 (둘이 하나가 된 둥근 사람)

16,17권(가만히 있어봄, 상 하권)

18권(싸우지 않고 사는 사람)을

중점적으로 진행합니다.


그러므로 다른 책들은

집에서 독자적으로

낭독하시기 바랍니다.


=> 또한 매주 일요일엔

<걷기 돌아봄>을 같이 합니다.


매주 화,  수,  목,  금요일

평일엔

오후 2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됩니다.

월요일, 토요일은 쉽니다.


이렇게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을

향후 진행하기로

모든 참여 봄님들의 만장일치로

의결이 되었습니다!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은

1권부터 시작하여 18권까지

계속 순례를 합니다.


참여 하실 봄님은 댓글로 달아주세요.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 문화대혁명 낭독트레킹 [12] 이승현 2018.03.25 179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203
712 낭독 동영상 시청하기 [7] 이창석 2016.04.29 1563
711 단어에 대한 질문 과 건축현장에서.... [3] 백인권 2016.04.22 1122
710 일어나는 모든 것에는 .. [5] 고가영 2016.04.07 1100
709 책이 도착하였습니다 [3] 백인권 2016.03.06 1048
708 바라는것이 없는 가만히 있어 봄. [7] 윤상호 2016.03.19 1042
707 수승화강 백인권 2016.04.24 1017
706 8권 삶의 완성; "삶의 보람을 누린다고 하여 사람입니다." [1] 박혜옥 2016.02.27 994
705 meditation VR (명상가상현실) file 이승현 2016.03.01 973
704 동하를 만나고 [3] 백인권 2016.04.07 948
703 '척 보면 안다' 란? [1] 윤상호 2016.03.24 933
702 [그림] 사고기능과 주시기능 [7] file 이창석 2016.03.04 926
701 꿈을 이루어도 꿈일 뿐이다. [2] 백인권 2016.03.14 849
700 봄나라 홈페이지의 최근 동정(動靜) 윤혜남 2016.02.23 843
699 낭독 녹음 현황 이창석 2016.04.27 833
698 봄나라공부의 총정리 2; 참말씀녹취 11권 깨달음의 완성(21/132); Vol.6-2 감각계발의 순서, 정신의 블랙홀 [2] 박혜옥 2016.02.22 793
697 오늘의 1:1 공부 2016/03/02 [3] 박혜옥 2016.03.02 779
696 생각을 앞세워 말하려는 버르장머리 이창석 2016.04.22 768
695 커피로 커피를 마시는 법 [3] 이승현 2016.02.15 706
694 지금여기 [5] 윤혜남 2016.02.09 605
693 조화와 균형 [3] 윤상호 2016.04.07 59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