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원아님의 메세지

도(道)란 길이요


길이란

사람이

홀로 걸어가면서


시선(視線)은

멀리 앞을 보지 말고 

한발짝

바로 앞만 바라보면서


걸어가는

자기의 다리와 팔을 

감각하면서 걸어가는

<걷기 돌아봄>을 하노라면

 

제자리 걸음

걷는 것과 같아


동중정(動中靜)

정중동(靜中動)의 경지를

확연하게 느껴보노라면


지나간 과거도 없고

오지 않은 미래도 없어

문득 <지금 여기>에

존재하고 있음을

감각하여

깨닫게 됩니다.


과거니 미래라는

시간이 끊어졌으니

<지금 여기>일 수밖에 없으며


시간이 없는

무변허공(無邊虛空)에

무량광(無量光)이니

천당(天堂)이고

일체의

번뇌망상(煩惱妄想)이 없으니

극락(極樂)인 것입니다.


이렇게 걸으면

빨리 가겠다든가

천천히 가겠다는

생각이 없는

무심(無心)의 경지가 되어


물이 흘러가듯이

절로 절로

저절로

유유자적(悠悠自適)하게

걸어가도

걸어간 바가 없어

가도 간 바가 없고

와도 온 바가 없습니다.


그리하여

100발짝을 걷든

1000발짝을 걷든

10.000발짝을 걷든

감각되는 것은

모두 한발짝 밖에

없으니


아무리 먼 거리라도

오직 한발짝

한걸음 밖에

걸리지 않으니


이를 일러

신통력(神通力)을 발한다

축지법(縮地法)을 행한다고

일컫는 것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곳 한반도에서 후천개벽의 대도가 일어나는 까닭? [9] 2018.09.21 411
공지 적폐청산(積弊淸算)을 자기 공부에 적용하십시다. [5] 2018.09.03 296
공지 죽어야 크게 살아난다는 사실을 스스로 자증해봅시다. [25] 2018.08.31 481
공지 [영상]경주 불국사 석굴암 수련회 (18년8월4-5일) [13] 2018.08.07 458
공지 봄나라(bomnara)에서 본 불국사(佛國寺)와 석굴암(石窟庵) [5] 2018.07.17 623
135 봄나라(bomnara)에서 본 불국사(佛國寺)와 석굴암(石窟庵) [5] file 2018.07.17 623
134 후천의 정신개벽을 위한 견성(見性) 양성(養性) 솔성지도(率性之道)에 대한 총정리 [9] 2018.06.02 487
133 <지금 여기>에 바로 들어가 보는 법 [17] 2018.03.19 484
132 죽어야 크게 살아난다는 사실을 스스로 자증해봅시다. [25] 2018.08.31 481
131 대원정각(大圓正覺)이란? [12] file 2018.08.23 466
130 한 오백년 살아볼까 [16] 2018.06.08 463
129 [영상]경주 불국사 석굴암 수련회 (18년8월4-5일) [13] 2018.08.07 458
128 <걷기 돌아봄>에서 내면의 중심에 점을 찍고 내면의 하늘 여는 법 [11] 2018.07.08 451
127 정신개벽(精神開闢)의 선구자적(先驅者的)인 일꾼이 되려면 [15] 2018.05.21 450
126 두뇌안에서 테두리 없는 하늘을 보아야 모든 속박으로부터의 자유가 있다 [1] 2018.01.14 437
125 봄나라 2018년 공부와 일에 대한 비젼(vision) [20] 2018.05.18 432
124 인간개벽(人間開闢)의 시대(時代)를 선언(宣言)합니다. [10] 2018.06.22 413
123 이곳 한반도에서 후천개벽의 대도가 일어나는 까닭? [9] file 2018.09.21 411
122 그동안 안녕하셨습니까? [13] 2018.01.08 411
121 봄나라 로고(logo)를 통한 인간개벽(人間開闢)의 길 [6] file 2018.06.25 406
120 따라지 <쫓을 종(從)> 신세가 되지않고 삶의 주인공이 되려면 [17] 2018.04.17 399
119 자연성인 형이상학과 과학성인 형이하학의 연결고리 [17] 2018.04.14 394
118 봄공부의 마무리 (하늘과의 도킹) [21] 2018.04.22 384
117 머리가 시원하고 발바닥이 뜨거워지게 하려면 [1] 2018.01.22 382
116 숨죽여봄이라는 현상이 나에게 일어나는 진정한 의미 [4] 2018.07.21 37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