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체험기

낭독대회 9일차 -

지수연 2018.03.15 00:35 조회 수 : 61

9권 사랑의 완성


책읽기 진도가 

중반에 접어들고 있다.


이제부터 

진짜 힘이 들어가기 시작한다.


책읽기 낭독은 

마라톤과 같다.


42.195km 달리기는

육체의 마라톤이지만


봄나라책 전체낭독은

정신이 

몸과 마음을 부리고 쓰는 

정신의 마라톤이다.


사랑의 완성이 무엇인지를 떠올리면

마음이 위안되어 편안하고 놓아져

미소가 지어진다.


이 소식을 알기 전에는

사랑하지 못하여서 

얼마나 자책하였는지

모른다.


사랑을 하겠다고 하면

왜 미운 것만 두드러지게 보이고

화가 나고 

성질이 더 나는지


내가 삐뚤어진 인간이어서 

그런줄 알았는데,


사랑이란 걸 잘못 알고 있어서

사랑을 하려고 한 것이 

잘못이었기 때문이다.


사랑은 하나의 공간일뿐


그 공간에 제일 먼저 

내 몸이 중심으로 담기고

내 몸을 중심으로

빛과 열기가 뿜어져 나가는 것이

사랑인데,


무심이 빛남이 

사랑인데,

사랑한다는 유심이

사랑인 줄 알았으니

얼마나 비좁고

비틀린 심리상태인가!!!


섬긴다는 것도

영격이 높은 사람이

영격이 낮은 사람에게

다가가고 낮추어

눈높이를 맞추어주는 것이지,


영격이 낮은 사람이

영격이 높은 사람을

숭배하는 것은

"섬기는 것"이 아니었다!!!


그리하여 

나부터 사랑하지 못하고

남을 사랑한다는 것은

협잡이고 사기이고

잘해야 

거래관계이다!


거꾸로 된

섬김과 사랑에 대한 

고정관념

선입관

집단의식으로

많은 고통을 받아왔다.


이것이 바로 잡혀지니

이 얼마나 안심입명인가!!!


미소가 지어질 수 밖에~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 유종열 2018.03.07 168
598 봄비가 아름답게 느껴지는날 [8] 최은자 2018.03.17 95
597 낭독대회 - 11권 [4] 이승현 2018.03.17 49
596 낭독대회 11일차 [23] 지수연 2018.03.17 110
595 낭독대회 - 10권 [3] 이승현 2018.03.16 59
594 낭독대회 10일차 - [2] 지수연 2018.03.16 51
» 낭독대회 9일차 - [3] 지수연 2018.03.15 61
592 <사랑의 완성> 낭독의 날 [7] 강순미 2018.03.14 76
591 몸 돌아봄이 좋아 안 할 수 없어 합니다. [2] 이승현 2018.03.14 67
590 낭독대회 8일차 - [2] 지수연 2018.03.14 54
589 태양의 탄생 봄나라 [4] 이영미 2018.03.13 67
588 유심, 무심의 공부와 삶 (원혜님을 뵙고) [8] 이승현 2018.03.13 77
587 낭독대회 7일차 - [3] 지수연 2018.03.12 67
586 봄나의 증득을 읽고 [3] 이영미 2018.03.12 51
585 선생님 감사합니다 [18] 최은자 2018.03.12 136
584 낭독대회 6일차_몸돌아봄에서의 순서 이창석 2018.03.11 48
583 낭독대회 6일차 [1] 지수연 2018.03.11 50
582 낭독대회 5일 - [2] 지수연 2018.03.11 55
581 시작합니다. [6] 안성민 2018.03.10 103
580 체험기 [6] 김순임 2018.03.10 76
579 16일간의 공부에서 느낀점 [3] 김승하 2018.03.09 75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