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체험기

시작합니다.

안성민 2018.03.10 20:38 조회 수 : 103

책 구입후 조금씩 낭독해가면서 체험해본 바를 나누고자 합니다.

12권 감각계발이 심히 마음에 닿아 낭독해보며 실천해 보았습니다.

숨이 죽어 무심을 감각해보기도 하고 무심에서 돌아봄이라는 일심을 세워

기둥이 딱들어선 느낌으로 단전호흡이 되어짐을 느껴봅니다.

머리는 맑아지고 눈은 밝아지고 귀또한 열림을 느낍니다.


하지만 일상생활(직장생활)에 들어서면 이러한 감각들이

사그라짐을 느낍니다. 놓쳤다가 다시 잡았다가...


직장 상사와의 자그만 불화가 1주일 이상 지속되었습니다.

일하는 가운데 선명한 감각이 있지만서도 혼미함이 같이 느껴져

도대체 무엇인가 하고 생각을 들여다보았습니다.


순간 탁! 하고 떠오르는것이 지금의 불화가 나로 인해 일어난것인데.

남을 탓하고 있는 나의 생각을 보게 되었습니다.

내가 그 사람을 싫어하는 그모습대로 상대방이 나를 똑같이 대하는

모습을 알게되었습니다.


그순간 혼미함이 눈녹듯이 사라짐을 느끼며 선명한 감각이 되살아 남을 느꼈습니다.

그 감각이 다시 사그라 들었지만 계속 정진하면 더욱 발전이 있을것이라 기대해봅니다.


논리정연하고 아름답게 글을 적지는 못하지만 작은 체험 하나 이렇게 올려봅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 유종열 2018.03.07 168
599 내 평생 즐기는 정신문화운동의 생활화 [2] 이승현 2018.03.17 41
598 봄비가 아름답게 느껴지는날 [8] 최은자 2018.03.17 95
597 낭독대회 - 11권 [4] 이승현 2018.03.17 49
596 낭독대회 11일차 [23] 지수연 2018.03.17 110
595 낭독대회 - 10권 [3] 이승현 2018.03.16 59
594 낭독대회 10일차 - [2] 지수연 2018.03.16 51
593 낭독대회 9일차 - [3] 지수연 2018.03.15 61
592 <사랑의 완성> 낭독의 날 [7] 강순미 2018.03.14 76
591 몸 돌아봄이 좋아 안 할 수 없어 합니다. [2] 이승현 2018.03.14 67
590 낭독대회 8일차 - [2] 지수연 2018.03.14 54
589 태양의 탄생 봄나라 [4] 이영미 2018.03.13 67
588 유심, 무심의 공부와 삶 (원혜님을 뵙고) [8] 이승현 2018.03.13 77
587 낭독대회 7일차 - [3] 지수연 2018.03.12 67
586 봄나의 증득을 읽고 [3] 이영미 2018.03.12 51
585 선생님 감사합니다 [18] 최은자 2018.03.12 136
584 낭독대회 6일차_몸돌아봄에서의 순서 이창석 2018.03.11 48
583 낭독대회 6일차 [1] 지수연 2018.03.11 50
582 낭독대회 5일 - [2] 지수연 2018.03.11 55
» 시작합니다. [6] 안성민 2018.03.10 103
580 체험기 [6] 김순임 2018.03.10 76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