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시작합니다.

안성민 2018.03.10 20:38 조회 수 : 104

책 구입후 조금씩 낭독해가면서 체험해본 바를 나누고자 합니다.

12권 감각계발이 심히 마음에 닿아 낭독해보며 실천해 보았습니다.

숨이 죽어 무심을 감각해보기도 하고 무심에서 돌아봄이라는 일심을 세워

기둥이 딱들어선 느낌으로 단전호흡이 되어짐을 느껴봅니다.

머리는 맑아지고 눈은 밝아지고 귀또한 열림을 느낍니다.


하지만 일상생활(직장생활)에 들어서면 이러한 감각들이

사그라짐을 느낍니다. 놓쳤다가 다시 잡았다가...


직장 상사와의 자그만 불화가 1주일 이상 지속되었습니다.

일하는 가운데 선명한 감각이 있지만서도 혼미함이 같이 느껴져

도대체 무엇인가 하고 생각을 들여다보았습니다.


순간 탁! 하고 떠오르는것이 지금의 불화가 나로 인해 일어난것인데.

남을 탓하고 있는 나의 생각을 보게 되었습니다.

내가 그 사람을 싫어하는 그모습대로 상대방이 나를 똑같이 대하는

모습을 알게되었습니다.


그순간 혼미함이 눈녹듯이 사라짐을 느끼며 선명한 감각이 되살아 남을 느꼈습니다.

그 감각이 다시 사그라 들었지만 계속 정진하면 더욱 발전이 있을것이라 기대해봅니다.


논리정연하고 아름답게 글을 적지는 못하지만 작은 체험 하나 이렇게 올려봅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흥도에서 백두산, 한라산까지의 거리 + 인체비교 [1] 지정환 2018.09.25 128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361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296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 유종열 2018.03.07 281
867 세상의 나이는 다 부질없다, 낭독대회 5일, 5권 [2] 윤혜남 2018.03.11 58
866 낭독대회 5일 - [2] 지수연 2018.03.11 57
» 시작합니다. [6] 안성민 2018.03.10 104
864 체험기 [6] 김순임 2018.03.10 77
863 百尺竿頭 進一步 十方世界現全身 (백척간두 진일보 시방세계현전신) [6] HughYoon(윤효중) 2018.03.10 161
862 생각과 감각의 양날개, 낭독대회 4일차, 4권 [1] 윤혜남 2018.03.10 48
861 몸돌아봄의 시작 [2] 이승현 2018.03.10 49
860 16일간의 공부에서 느낀점 [3] 김승하 2018.03.09 83
859 낭독대회 4일 - [1] 지수연 2018.03.09 54
858 낭독대회 4일 [1] 정정원 2018.03.09 33
857 봄나라낭독법으로, 이치와 기운 양 날개로 하늘을 비상할 수 있다는 믿음이 생기다. 이승현 2018.03.09 49
856 하루 한권씩 (3권 낭독) 이창석 2018.03.09 36
855 미륵보살 반가사유상의 미소 윤혜남 2018.03.09 35
854 책 낭독과 호의불신 [5] 박혜옥 2018.03.09 110
853 낭독대회 3일, 3권 윤혜남 2018.03.09 24
852 낭독대회 3일 - [1] 지수연 2018.03.08 42
851 낭독대회 3일 [2] 정정원 2018.03.08 34
850 낭독대회 2일, 2권 윤혜남 2018.03.08 46
849 정신과 물질 [4] 박혜옥 2018.03.08 71
848 정신개벽을 위한 대문화혁명 (Great Culture Revolution) 이승현 2018.03.08 39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