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봄나라

봄님들의 공부

봄나라 센터를 처음 방문하여

윤혜남 2018.03.07 09:31 조회 수 : 65

1차 트랙킹의 멤버들과 김남철님

원아님 

그리고 네 면에 꽉 채워진 봄나라책들과 만났다.


봄나라센터 방문은 처음이다.


여기서 

공부모임이 이루어졌고

글이 빚어진 산실(產室)이다.

특히 원녀님 원천님 께서 첫날을 같이 참석해주셨다.



진리에 대한 믿음

신(信)-사람人과 말씀言

흔들림 없이

지금까지 이어오신 선각자들이시다.

소중한 도반들과 같이 낭독하고

원아님이 던지시는 문답에 직접 답해보는 4시간은 짧게 흘러갔다.


지금여기에 깨어 있음

말 생각 행동을 돌아봄

이 수행은 지금까지 어디에도 없다.

자기의 일거일동을 늘 본다.

한눈 팔지 않겠다


태양이 지구와 달을 비추듯

봄(정신)으로

몸과 마음을 비추면서 운행하는 삶.


1권을 다 읽고나니

밤11시 반있다.

사방에 앉아 있는 봄나라책들이

소아본위(에고)에서 대아본위로 넘어가

가상공간의 어두움에서 깨어나라고 

주인들을 기다린다.


이 책들이 나오도록 그 많은 세월이 흘렀고

1권 표지의 돈화문 앞에서 찍으신 원아님은

온 몸으로 

이 책들을 들고 계시는 셈이다.

공부인들 하나라도 더 만나기를 기다리신다.


숙연해진다.

더 정진해야지....


봄나라센터는 바로 돈화문 앞에 위치해

정신의 빛을 발하는 곳이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원아(圓我) 유종열 선생님 [7] 김대영 2018.07.01 283
공지 원지수님의 댓글 읽어두기 [8] 유종열 2018.03.20 245
공지 집에서 본 낭독대회에 참여하시는 봄님들께서는 체험기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 유종열 2018.03.07 225
857 낭독대회 4일 [1] 정정원 2018.03.09 33
856 봄나라낭독법으로, 이치와 기운 양 날개로 하늘을 비상할 수 있다는 믿음이 생기다. 이승현 2018.03.09 46
855 하루 한권씩 (3권 낭독) 이창석 2018.03.09 36
854 미륵보살 반가사유상의 미소 윤혜남 2018.03.09 34
853 책 낭독과 호의불신 [5] 박혜옥 2018.03.09 56
852 낭독대회 3일, 3권 윤혜남 2018.03.09 24
851 낭독대회 3일 - [1] 지수연 2018.03.08 42
850 낭독대회 3일 [2] 정정원 2018.03.08 34
849 낭독대회 2일, 2권 윤혜남 2018.03.08 42
848 정신과 물질 [4] 박혜옥 2018.03.08 71
847 정신개벽을 위한 대문화혁명 (Great Culture Revolution) 이승현 2018.03.08 39
846 공부길로 들어서게 해준 괴로움에 대한 이해 [3] 이창석 2018.03.08 82
845 낭독대회 1일 [4] 정정원 2018.03.07 59
844 낭독대회 2일 [1] 지수연 2018.03.07 63
843 "미투" (Me Too.) [9] HughYoon(윤효중) 2018.03.07 93
» 봄나라 센터를 처음 방문하여 [3] 윤혜남 2018.03.07 65
841 1차 낭독 대회 - 1일째(공부길의 윤곽) [2] 이승현 2018.03.07 57
840 낭독대회 1일차_순간 순간 귀머거리 [2] 이창석 2018.03.07 47
839 낭독대회 1일 - [2] file 지수연 2018.03.06 68
이 게시판의 최근 댓글

위로